1985년에 개발. 2016년에 재탄생
1980년대 초, 에르메네질도 제냐의 도전 과제: 여행에 적합한 럭셔리 패브릭 개발
르메네질도 제냐는 패브릭 팩토리, 라니피시오 제냐에 여행용으로 적합한 럭셔리 패브릭 개발 과제를 제시했습니다. 스타일을 중시하며 항상 우아함을 찾는 남성을 위한, 복원력이 있으면서도 가벼운 패브릭.

More Less
1985년 처음 선보인 하이퍼포먼스 패브릭은 2016년 전성기를 맞이했습니다.
image/svg+xml

1985년, 드디어 에르메네질도 제냐 하이퍼포먼스 패브릭이 탄생했습니다. 울이지만 기계 세탁이 가능하고 터치감이 부드러우며, 가볍고 주름 방지 기능을 더해 본래의 형태가 유지되는 패브릭. 이전까지 겨울용으로만 사용했던 울을 여름에도 사용할 수 있도록 한 혁신적인 패브릭. 바로 하이퍼포먼스 울 입니다.

1985년에 개발. 2016년에 재탄생 ... 더 읽기
image/svg+xml

검색

결과 없음
다른 검색어를 입력해 보십시오.
추천 항목
추천 항목
{% if visitorId == 'anonymous' %}

로그인

 
 
 
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습니까?
 
 
 
맞춤형 쇼핑 환경과 기타 다른 혜택을 활용하려면 등록하십시오
 
 
 
 
{% endif %} {% if visitorId != 'anonymous' %}

내 계정

{% endif %}

귀하의 서비스


고객 서비스
 
질문이나 관심 사항이 있으면 고객 관리팀으로 연락하십시오